생활과 삶 > 귀에서 맥박 소리가 들려요 ‘박동성 이명’의 모든 것

귀에서 맥박 소리가 들려요

‘박동성 이명’의 모든 것

홀로 조용한 곳에 있는데도 귀에서 끊임없이 정체가 불분명한 소음이 들리는 경우가 있습니다. 흔히 ‘이명’이라 불리는 질환인데요. 오늘은 그중에서도 맥박 소리가 들리는 ‘박동성 이명’에 대해 더욱 자세히 알아보겠습니다~

외부에서 별다른 소리 자극이 없는데도 귀에서 다양한 소음을 느끼는 ‘이명’. 다른 사람들은 괜찮은데 내 귀에만 들리는 소음이라니, 생각만으로도 불쾌한데요. 이 소음은 철저히 주관적인 느낌인 데다, 환자를 괴롭힐 정도의 잡음이라 한 번 발생하면 스트레스가 이만저만이 아니라고 합니다. 그렇다면 이명의 원인과 치료법은 무엇일까요?

이명의 원인

이명은 거의 모든 사람이 느끼는 증상입니다. 방음이 완벽한 방에서 95%의 사람들은 평균 20dB(데시벨) 이하의 이명을 느끼는데요. 하지만 이는 사람을 괴롭힐 정도의 소음이 아니기 때문에 임상적으로는 이명에 해당하지 않습니다. 다만 이 소음이 생활에 불편을 끼치거나, 자신을 괴롭히는 수준이라고 느껴지면 이는 ‘이명’에 해당합니다. 안타깝게도 이명은 아직 뚜렷한 원인이 밝혀지지 않아 명확한 치료법조차 없는 상황인데요. 일단 증상이 나타나면 크게 약물치료와 상담 등의 정신과적 치료가 진행되는 것이 일반적입니다.

박동성 이명이란?

이명은 크게 박동성 이명과 비박동성 이명으로 나뉘는데요. 심장박동과 같은 맥박 소리가 들리는 것을 ‘박동성 이명’이라고 합니다. 보통 ‘쉭쉭’ ‘욱욱’ 이런 소리가 들린다고 하는데요. 이러한 박동성 이명의 다양한 원인에 대해 짚어 볼까요?

귀 주위 혈관에 이상이 발생했을 때
혈관 기형이나 혈관 늘어짐, 귀 주변의 동맥과 정맥 사이에 비정상적인 혈류가 생기는 동정맥루, 경동맥 협착 등이 발생했을 때 박동성 이명 증상이 나타날 수 있습니다.

귓속 미세근육에 경련이 발생할 때
귓속뼈나 귀인두관의 미세 근육이 계속 떨리면서 발생하는 소음입니다. 근육 경련이 원인이기 때문에 ‘근육 수축성 이명’이라고도 불리는데요. 맥박보다 빠른 속도의 반복적인 소음이 발생하는 것이 특징입니다.

이관이 계속 열려 있을 때
이관은 가운데귀와 코인두를 연결하는 부위로, 하품하거나 음식물을 씹는 등 저작운동을 할 때를 제외하고는 닫혀있는 것이 정상입니다. 하지만 이관이 항상 열려있는 이관개방의 상태라면 호흡 시 공기가 이관으로 유입되면서 박동성 이명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급격한 체중 감소, 피임, 호르몬 치료 시에 주로 나타나는 현상입니다.

그 외 다양한 원인
이 외에도 턱관절 장애나 정맥의 혈액량 증가, 드물게는 귀 혈관 주위의 종양의 징후로도 박동성 이명 증상이 나타납니다.

어떻게 치료해야 할까?

치료를 위해서는 우선 원인이 되는 혈관부터 찾아야 합니다. 이는 자세에 따라 증상이 얼마나 달라지느냐에 따라 동맥과 정맥, 목을 지나는 혈관인지 귀 근처 혈관인지 등을 파악할 수 있는데요. 더욱 정확한 진단을 위해 혈관조영술(MRA)을 실시하기도 합니다. 다만 과학적으로 완벽한 치료제는 아직 없기 때문에 대부분 증상을 완화해주는 약물 등을 사용하게 되는데요. 빈혈, 갑상선 기능항진증, 당뇨, 면역결핍증 등 원인 질환이 있으면 해당 질병을 치료하는 것이 중요하다는군요. 필요하다면 신경안정제, 항우울제 등 정신과 치료를 병행하기도 합니다.

생활 속에서 이명 치료하기

이명은 앞서 설명한 것처럼, 지극히 주관적인 느낌이기 때문에 평소 건강한 생활 습관을 유지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과도한 스트레스나 긴장, 불안감은 해소해 주고 충분한 휴식과 수면을 권장하는데요. 적당한 운동으로 혈액순환을 개선하는 것도 좋습니다. 소음이 심한 곳을 피하거나 이어폰 등을 자주 사용하는 것을 자제하는 것도 도움이 됩니다.

잘 먹고, 잘 자고, 잘 쉬는 것. 이명을 치료하는 첫걸음이자 가장 좋은 방법이라는 점, 잊지 마세요~!

제공 : 웹브라이트

  • 위비톡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이 코너의 다른기사